4.2

우수
/5
( 1 건)숙박 후기 보기 >>
지도에서 보기
근처 명소
Ogasawara Marine Center 2.3km
Ogasawara Visitor Center 2.6km
Kobeya Kitchen Express atré Meguro 3.3km
Chibusayama 46.3km
Rose Memorial Museum 48.2km
호텔 호라이즌 (Hotel Horizon)
트윈룸 - 게스트 룸 호텔 호라이즌 (Hotel Horizon)
로비 호텔 호라이즌 (Hotel Horizon)
 호텔 호라이즌 (Hotel Horizon)
사진 22장 모두 보기
관심 숙소에서 삭제됨

호텔 호라이즌 (Hotel Horizon)

Ogiura, Chichijima, Ogasawaramura, 지치지마, 오가사와라, 일본, 100-2101 - 지도에서 보기
  • air conditioning

  • 탁구대

  • 빨래방/셀프서비스 세탁실

  • 자동판매기

  • 룸서비스

서비스4.0
체크인 시작시간14:00
체크아웃 마감시간10:00
트윈룸 (Twin Room)
트윈룸
객실/투숙 공간
트윈룸 (Twin Room)
객실 사진 및 정보 보기
  • 객실 크기: 24m²
  • 오션뷰
  • 금연
  • 욕조
상품 안내
[서비스/혜택]
두 끼 식사 포함
트윈룸 (Twin Room)
트윈룸
객실/투숙 공간
트윈룸 (Twin Room)
객실 사진 및 정보 보기
  • 객실 크기: 33m²
  • 오션뷰
  • 금연
  • 욕조
상품 안내
[서비스/혜택]
두 끼 식사 포함
종합 평점:

4.2

우수
1 건
이용후기 모두 보기 >
한눈에 보는 호텔 호라이즌

한눈에 보는 호텔 호라이즌

오기우라 해안(扇浦海岸)이 눈 앞에 펼쳐져있어 객실에서 조용히 물결치는 경관을 감상할 수있습니다. 호텔 주위에 레저 시설이 없어 프라이빗 리조트를 만끽할 수 있습니다.

접어보기
숙소 편의 시설/서비스

숙소에서 사용 가능한 언어

  • 영어

장애인 접근 편의 관련

  • 객실 내 비상 경보기
  • 객실 및 공공 공간에서의 점자 지원
  • 계단 및 복도에 설치된 난간/손잡이
  • 리셉션에서 제공되는 수화 지원
  • 손잡이가 설치된 객실 내 화장실 및 욕조
  • 입구에 설치된 장애인용 경사로
  • 입구에 있는 자갈길
  • 장애인 친화형 공용 화장실
  • 청각 장애인을 위한 객실 내 비상 경보기
  • 휠체어
  • 휠체어 사용자용 엘리베이터

인터넷

  • 인터넷 사용 (무료)

액티비티 및 레저 활동

  • 마사지
  • 탁구대

식음료 시설/서비스

  • 룸서비스
  • 자동판매기

서비스 및 편의 시설

  • 빨래방/셀프서비스 세탁실
  • 컴퓨터
  • 팩스
  • 휠체어 접근 가능

이동 편의 시설/서비스

  • 무료 셔틀 서비스(사전 예약 필요)
  • 셔틀 서비스
  • 실내 주차장
  • 실외 주차장

모든 객실에서 이용 가능

  • 금연
  • 냉장고
  • 면도기
  • 목욕 타월
  • 바디용 비누
  • 샴푸 & 컨디셔너
  • 서양식 화장실
  • 수건
  • 욕조
  • 칫솔
  • 헤어드라이어
  • 화장실
위치 평가
Ogiura, Chichijima, Ogasawaramura, 지치지마, 오가사와라, 일본, 100-2101
숙소 정책

기타 안내

    간이침대 이용 가능 여부는 선택하신 객실에 따라 다릅니다. 자세한 내용은 숙소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.

    유용한 정보

    체크인/체크아웃

    • 체크인 시작시간14:00
    • 체크아웃 마감시간10:00

    숙소 개괄 정보

    • 레스토랑 수0
    • 숙소 개관 연도1996

    호텔 호라이즌 실제 투숙객 후기

    4.2
    /
    5
    우수
    객실의 편안함 및 쾌적함4.0
    서비스4.0
    출입/접근 서비스4.0
    오가사와라 소재 숙소의 평균 평점보다 높음
    전체 이용후기 (1)
    이용후기 1건 보기
    4.2
    MicheleTokyo | 캐나다
    그룹 여행객

    우수”

    While service was very friendly the first day, I felt it was getting colder as days passed. The best meal was also on the first day. I felt they could be more flexible with meal hours, this is not a ryokan after all. They were very helpful with a well-equ

    작성일: 2014년 11월 9일

    특가 상품 보기

    null